닫기

프로필

기본 정보

IQwnSx0LoAM4Rz5

남의 활동

전체 4
취준
급하게 사람뽑고 말바꾸는곳...

제가 저번주에 면접봤는데요 오늘 17일에 한명도 면접보고 그때 합격여부를 알려준다 했으면서 저 면접 끝나고 5분도 안되어서 바로 담주에 오라고 17일날 면접자는 떨구겠다고 그러더라구요...제가 그래서 너무 성급하게 생각 한거 아니냐고 월욜 면접자도 한번 보고 생각해보고 하시라고 말씀 드렸어요..또한 간호조무사 면허증딸 생각 있냐 그러더라구요..공고도 월~금으로 공고 올렸으면서 면접 가보니 토욜 근무도 한다고 그러더 군요.....

공감 3
댓글11
상세 페이지로 이동
취준
파견대가에서 이리 많이 뜯기나요?

기업이 아웃소싱한테 주는 돈(파건대가)은 240만(vat제외)인데여기서 저의 월급 196만원(세전)제외한44만원 부분은 아웃소싱이 먹는 부분 맞죠?왜 이리 많이 때이나요??아웃소싱에게 물어보니까 44만원이 세금핑계대더 군요 이부분 설명해달라니까 탈세하고 싶어서 그런거라는둥 탈세자 취급받았어요 ;;아웃소싱이 때어가는 정도(%)가 법으로 정해져 있지 않나요?생양아치네요 매달 저리 때어간다니..240만(증발한 44만원)?196만(4대보험세전)?177만(실수령)넘한거 아닌가요..

댓글1
상세 페이지로 이동
취준
한달뒤 입사하라는 곳...어떡하죠

최근에 제가 지원한 대학병원이 있습니다 제가 보건정보팀으로 파견 계약직으로 지원해서 면접 봤지만 탈락했습니다.그래서 거기 담당아웃소싱 직원분이 정보팀이 아닌 외래보조로 넣어 주겠다면서 앞서 일한 사람이 다음달에 끝나니까 제 입사일이 25일뒤인 10월 18일 입니다..이거는 확정된거라면서 그러시는데..무엇보다 정말 꺼려지는 이유가지원했던 면접봤던 정보팀이 저말고 같이 봤던 다른분 합격자로 뽑았으면서절차대로 그분 입사하면 될것을 갑자기 이 합격자 마져 떨어뜨리고정보팀장이 한달뒤에 다시 면접봐서 새로 뽑는걸로 마음을 바꿨다고 합니다.이게 면접 끝나고 2시간만에 일어진 일입니다...아웃소싱업체에서 저한테 전화 하고 말씀전하실때 꽤 곤란해 하고 미안해서 제가 외래보조로 가는걸로 킵해두겠다고 하여 저한테 제안드렸던 것입니다.하지만 바로 입사해서 일하는게 아니고 너무 늦어져서..정말 어찌해야 할까요..그렇다고ㅠ지금 다른 곳 면접제의도 안오고 있어서..막막합니다.

공감 1
댓글2
상세 페이지로 이동
디지털청년사업 하는 기업 면접시 느낌이 이상해요.

정부에서 하는 디지털 청년사업하는 기업 면접가보면 왜그렇게 뒤가 구린느낌이나죠? 어제 면접있었는데 가보니 회사문은 닫혀있었고...전에도 이런 회사 하는곳가보면 너무 쌔해요..저만 그런가요?

댓글1
상세 페이지로 이동
공유하기
https://m.saramin.co.kr/company-review-qst-and-ans/detail-page?qust_idx= URL을 길게 누르거나 터치하면 복사할 수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