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부영 이중근 회장, 공군 하늘사랑 장학재단에 1억원 기부

연합뉴스2018-04-30

부영 이중근 회장, 공군 하늘사랑 장학재단에 1억원 기부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부영그룹은 30일 이중근 회장이 공군본부가 운영하는 하늘사랑 장학재단에 사재를 출연해 기부금 1억원을 냈다고 밝혔다.
부영그룹 제주부영호텔 & 리조트 이용곤 대표는 이날 오전 충남 계룡시 공군본부 참모총장 접견실에서 이 회장을 대신해 하늘사랑 장학재단 이성용 중장(공군 참모차장)을 만나 1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부영 측이 밝혔다.
이 회장은 지난 4월 5일 경북 칠곡군에서 발생한 F-15K 전투기 추락사고로 숨진 조종사 유가족들에 대한 위로를 전하면서, 기부금을 유가족 자녀들의 장학기금으로 써 달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성용 중장은 이에 대한 답례로 이용곤 대표에게 감사패를 전달했다.
하늘사랑 장학재단은 훈련 중 순직한 공군 조종사 유자녀들이 아버지의 숭고한 희생의 의미를 간직하고 긍지를 가지며 학업에 전념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2010년 설립됐다.
이 대표는 "대한민국의 영공수호를 위해 목숨을 바친 공군 조종사들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을 기억하고 있다"며 "국가를 위해 희생한 공군 조종사 유자녀들이 꿈과 희망을 잃지 않고 커갈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부영그룹 제공=연합뉴스]

yjkim8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