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아시아나항공, '최첨단 중대형' A350 1대 추가로 들여와

연합뉴스2018-04-11
아시아나항공, '최첨단 중대형' A350 1대 추가로 들여와

아시아나항공이 새로 도입한 에어버스 A350 여객기 [아시아나항공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아시아나항공은 최첨단 중대형 항공기인 에어버스 A350 5호기를 도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이 새로 도입한 A350 여객기는 프랑스 툴루즈 에어버스 본사를 떠나 이날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도착 직후 아시아나는 기내 기념 투어와 간담회 등 도입을 축하하는 행사를 열었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4대의 A350을 도입한 데 이어 올해도 2대를 추가로 도입해 중장거리 노선 경쟁력을 강화한다.
현재 아시아나는 중장거리 구간인 인천∼샌프란시스코, 인천∼런던 등 노선에 A350을 매일 투입하고 있다. 이달 말 인천∼로스앤젤레스 노선에도 A350을 투입한다.
중단거리 구간인 인천∼후쿠오카, 인천∼하노이 등 노선에도 A350을 운용하고 있다.
최신 기종인 A350은 동급 항공기보다 객실 공간이 넓고, 연료 효율성이 뛰어나며 소음·탄소 배출이 적어 승객과 항공사 모두에게 만족감을 주는 기종이라고 제작사는 홍보하고 있다.
아시아나는 A350에 기존 이코노미석보다 앞뒤 간격이 7∼10㎝ 넓은 36인치 '이코노미 스마티움' 좌석을 도입하고, 기내 유료 인터넷과 휴대전화 로밍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등 서비스를 강화했다.
아시아나는 올해 중장거리 노선 강화를 위해 다음 달 1일 이탈리아 베네치아 직항 노선에 취항하고, 8월에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노선을 개설할 계획이다.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