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기계·부품소재·로봇이 한자리에"…대구서 국제기계산업대전

연합뉴스2017-11-10
"기계·부품소재·로봇이 한자리에"…대구서 국제기계산업대전
자동화기기전·부품소재산업전·로봇산업전 동시 개최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기계·로봇·부품소재 산업 전문 전시회인 '2017 대구국제기계산업대전'이 역대 최대 규모로 오는 15일부터 18일까지 나흘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기계·로봇·부품소재 산업 간 시너지를 극대화하려고 2012년부터 대구국제자동화기기전, 국제부품소재산업전, 대구국제로봇산업전을 통합해 동시에 여는 행사에는 기업 340곳이 937부스를 운영한다.
대구국제자동화기기전에는 공장자동화, 스마트팩토리, 공작기계, 공구, 제어계측기기 분야 150곳이 537부스에 참여한다.
삼익THK, 대만 하이윈코퍼레이션, 일본 델타일렉트로닉스 등 세계 유수 기업이 공장자동화관에서 신제품을 소개한다.
공작기계관에서는 일본 아마다(톱기계)와 소딕(와이어컷팅기), 터키 데너(절곡기), 중국 제이큐레이저(레이저절단기), 대만 YCM(머시닝센터) 등이 최신 기계를 선보인다.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는 스마트팩토리 구축사례를 소개하고 인사이드솔루션, 사이버테크프랜드 등과 함께 24부스 규모로 스마트팩토리 특별관을 운영한다.
또 대구기계부품연구원이 공구업체 10여 곳과 공동관을 열고 대구도금조합이 올해 처음으로 도금 특별관을 운영한다.
대구국제로봇산업전에는 업체 70곳이 200부스에 홈오토로봇, 서비스로봇, 엔터테인먼터로봇, 에듀로봇, 로봇부품, 산업용로봇, VR, 드론 등을 전시한다.
지난 3월 대구로 본사와 생산설비를 옮긴 산업용 로봇 국내 1위 기업 현대로보틱스가 처음 참가하고 메이저 로봇기업인 일본 야스카와전기, 스위스 스토브리코리아와 대구·경북 대표 로봇기업인 삼익테크, 유진엠에스, 아진엑스텍, 오토로보틱스 등이 산업용 로봇을 대거 선보인다.
대구와 미국·프랑스·중국 5개 도시 로봇클러스터는 '글로벌 로봇비즈니스 협력 대구선언문'을 채택한다.
대구시와 경북도가 주최하는 국제부품소재산업전에는 기계·자동차·전기·전자·금속소재, 화학소재 부품 기업 120곳이 200부스를 마련한다.
지난 6월 출범한 대구소재산업융합유니언이 16부스 규모 소재특별관에 시제품을 전시하고 탄소복합재 등을 소개한다.
또 엑스코와 김대중컨벤션센터 간 협약에 따라 광주 기업들이 20부스 규모로 '달빛동맹관'을 운영한다.
공군 군수사령부는 항공부품특별관을 열어 각종 부품을 소개하고 15∼16일 부품 국산화·정비능력 개발 설명회를 연다.
부대행사로 15∼16일 여는 수출상담회에는 12개국 65개사 바이어와 국내 100여개 기업이 참여한다.
삼성중공업, 현대다이모스, 두산중공업 등 국내 대기업 7곳과 대구·경북 중견기업인 대구텍, 삼익THK 등 10곳 간 구매상담회는 17일 열린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올해 전시회는 역대 최대 규모이고, 수출·구매상담회에 해외바이어와 국내 대기업·중견기업이 많이 참가하는 만큼 대구·경북 기업이 판로확대 등 성과를 거두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yij@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