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롯데백화점, 고양시에 라이프스타일 아울렛 연다

연합뉴스2017-10-16

롯데백화점, 고양시에 라이프스타일 아울렛 연다
이케아 2호점도 같은 건물에 오픈…"맛집 대거 유치"

(서울=연합뉴스) 정열 기자 = 롯데백화점은 오는 19일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에 자사가 운영하는 21번째 아울렛인 '롯데아울렛 고양점'을 오픈한다고 16일 밝혔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패션 아울렛을 기반으로 리빙, 식품, 휴게시설 등을 강화한 라이프스타일형 아울렛이다. 가족 단위 가구가 많은 고양시에서 쇼핑과 여가 생활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롯데백화점은 기대했다.
영업면적은 1만6천628㎡(약 5천30평)으로, 건물 지하 1층과 지상 1층으로 운영되며 입점 브랜드 수는 120여개다.
특히 롯데아울렛 고양점과 같은 건물에는 이케아 2호점도 오픈한다.
롯데아울렛이 이케아와 복합 출점하는 것은 광명점에 이어 두 번째다. 광명점은 이케아와 별도의 건물로 운영하지만, 고양점은 이케아와 같은 건물에 입점하는 것이 특징이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이케아와의 시너지를 확대하기 위해 이케아를 방문한 고객이 유입되는 지상 1층에 '리빙 원스톱' 쇼핑 공간을 구현해 가전, 가구, 주방, 홈패션 상품군을 한곳에 모았다.
고양점에는 860㎡(약 260평) 규모의 롯데하이마트도 입점한다.
하이마트에서는 국내·외 300여 파트너사의 가전 생활용품을 한곳에서 살 수 있도록 했다.
또 300여개 전문 인테리어 브랜드와 스타일 쇼룸 체험 등을 선보이는 '홈데이'(HOMEDAY)도 선보인다.
홈데이의 대표 브랜드는 한샘, 에넥스 등으로 상품 판매뿐 아니라 홈 인테리어 전문 디자이너와 일대일 맞춤 서비스 등을 제공하는 공간도 마련된다.
이 밖에 롯데는 고양점을 방문하는 고객 중에는 덕양구, 은평구 등에 거주하는 30∼40대 유아동 동반 가족단위 고객이 주를 이룰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이들을 위한 유명 맛집을 대거 유치했다.
이촌동 맛집 퓨전 중식당 '발재반점', 한식 브랜드인 '본우리반상', 태국요리 전문점 '콘타이' 등이 대표적이다.
330㎡(약 100평) 규모의 '타요키즈카페' 등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체험형 놀이 공간도 마련했다.
정용찬 롯데아울렛 고양점장은 "이케아와 함께 국내 최대 수준의 리빙 쇼핑타운을 구현해 고양점 일대가 쇼핑 특구로 주목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롯데아울렛 고양점은 19일 정식 오픈을 앞두고 17∼18일 프리 오픈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19일 오픈하는 롯데아울렛 고양점 [롯데백화점 제공]
passio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