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부산관광공사 지역 여행사에 공유사무실 제공

연합뉴스2021-04-15
부산관광공사 지역 여행사에 공유사무실 제공

부산 관광기업지원센터[부산관광공사 제공]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부산시와 부산관광공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겪는 지역 여행사에 공유사무실을 제공한다고 15일 밝혔다.
공유사무실은 영도구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 수영구 생활문화센터, 부산진구 전포메트로 청춘드림센터, 북구 문화관광축제조직위원회 등 4곳에 마련한다.
총 30개 업체가 이곳에 입주해 6개월간 무상으로 사무공간을 사용한다.
부산관광공사는 부산관광기업지원센터에서 운영하는 '부산관광 119 위기대응센터'를 통해 전문가 컨설팅과 디지털 역량 강화 교육 등 위기 상황에 놓인 여행사를 지원하는 사업도 지속해서 벌인다.
pcs@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