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양주시, 덕계저수지 매입해 시민 휴식공간 조성

연합뉴스2021-02-02
양주시, 덕계저수지 매입해 시민 휴식공간 조성

(양주=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 양주시는 덕계저수지를 여가와 문화를 누릴 수 있는 시민 친화적 친수공간으로 조성한다고 2일 밝혔다.
양주 덕계저수지[양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시는 지난달 한국농어촌공사 파주지사와 11만6천130㎡ 규모의 덕계저수지 매매계약을 했다.
올해 5월까지 감정평가액 62억원을 근거로 덕계저수지 매입을 마칠 계획이다.
시는 저수지 매입 후 '덕계저수지 수변공원 조성을 위한 개발계획' 등 추가 용역을 추진, 휴식과 여가, 문화생활이 어우러진 시민을 위한 힐링 친수공간으로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덕계저수지는 1979년부터 양주시 덕계동과 회정동 일대 농지 102㏊에 농업용수를 공급해왔지만, 2019년 8월 양주 회천신도시 개발 등 도시화 진행에 따라 신도시 개발에 편입, 용도 폐지됐다.
이후 저수지를 관리해 온 한국농어촌공사 파주지사는 관리비용 절감 등을 이유로 매각을 추진했다.
시는 양주 중심에 위치한 덕계저수지의 지리적 여건과 공업용수 등 수자원으로서의 가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매입 의사를 밝히고 저수지 부지 감정평가, 공유재산 관리계획 심의 등 매입 절차를 밟아왔다.
이성호 시장은 "양주의 지리적 중심인 도락산에 위치한 덕계저수지는 반경 6㎞ 이내에 옥정·회천신도시가 인접해 인근지역과 연계한 광범위한 개발이 가능하다"며 "자연과 어우러진 수변 경관을 도심 속에서 찾고 싶은 힐링 명소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nsh@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