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LG전자, 농어촌 상생협력 위해 4개 마을과 자매결연

연합뉴스2021-02-01
LG전자, 농어촌 상생협력 위해 4개 마을과 자매결연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LG전자[066570]는 농어촌과 상생협력을 위해 경북 영양, 전남 해남 등에 있는 4개 마을과 1사1촌 자매결연 협약을 맺었다고 1일 밝혔다.
자매결연 협약에 따라 LG전자는 4개 마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마을에서 생산한 농산물을 구입해 사회복지시설에 기부하고, 공동시설 개조와 가전제품을 지원한다.
또한 농번기 등 일손이 필요한 시기에 봉사활동, 재해시 복구활동 등이 자매결연 프로그램에 포함됐다.
LG전자 임직원 농어촌 수해복구 봉사활동[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전자는 이번에 대학교에 입학하는 마을 소외계층 학생들에게 노트북도 전달할 예정이다.
LG전자는 1사1촌 자매결연 활동 중 하나로 영양과 해남에서 재배된 배추로 만든 김장김치를 구입, 서울 종로구 돈의동과 중구 남대문 지역 쪽방촌 800가구에 기부할 예정이다.
아울러 LG전자 노동조합은 노조의 사회적 책임(USR·Union Social Responsibility)을 실천하기 위해 경남 창원, 경북 구미, 충북 보은, 충북 청주 등에서 1사1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