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김윤덕 의원 "LH 택지개발, 수도권 편중…비수도권의 2배"

연합뉴스2020-10-09

김윤덕 의원 "LH 택지개발, 수도권 편중…비수도권의 2배"

김윤덕 의원[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택지 개발이 지나치게 수도권에 편중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윤덕 의원(전북 전주갑)이 LH로부터 제출받은 '2020∼2025년 택지 물량(준공 기준)'에 따르면 이 기간에 LH가 개발할 택지 면적은 서울과 인천, 경기 등 수도권이 1억4천37만㎡로 전체의 66.7%를 차지했다.
나머지 지역은 6천992만㎡로 전체의 33.3%에 불과했다.
보상금은 차이가 더 벌어져, 수도권이 62조2천950억원으로 83%를 차지했다.
비수도권의 보상금은 17%인 12조8천90억원이었다.
김 의원은 "LH가 과도하게 수도권 중심으로 택지를 개발하는 것은 국가 균형 발전에 역행하는 것"이라며 "지방 택지 물량을 확대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doin100@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