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은행들 '지역 재투자' 첫 평가…농협·기업은행 최우수 등급

연합뉴스2020-08-13
은행들 '지역 재투자' 첫 평가…농협·기업은행 최우수 등급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금융회사의 지역 재투자에 대한 첫 정식 평가에서 농협은행과 기업은행이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13일 이러한 내용을 담은 '지역 재투자 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이 평가는 은행 및 대형 저축은행들의 지역 경제 성장 지원을 유도하고자 도입된 것으로, 수도권을 제외한 13개 광역자치단체 내 금융회사들을 평가 대상으로 삼았다, 결과는 5등급(최우수, 우수, 양호, 다소 미흡, 미흡)으로 구분됐다.
금융회사별로 살펴보면 시중은행 종합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은 곳은 농협은행과 기업은행이다.
각 지역에서 최우수 등급을 취득한 수는 농협은행(8개), 기업은행(5개), 신한은행·국민은행(3개), 하나은행(2개) 순이었다.
지방은행 중에서는 전북은행이, 저축은행 중에서는 한국투자저축은행이 최우수 등급을 기록했다.

금융회사별 최우수 등급 취득 수[금융위·금감원 제공]
작년 말 기준 은행 전체 여신 중 평가지역(비수도권) 여신은 36.1%를 차지했다.
이는 평가지역의 생산 비중(48.2%)보다 12.1%포인트 작은 수치나 2018년 말 격차(-13.5%포인트)보다는 1.4%포인트 개선된 것이다.
sj997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