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고양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청년인턴 200' 추진

연합뉴스2020-06-08

고양시, 코로나19 위기 극복 위한 '청년인턴 200' 추진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 고양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얼어붙은 민간 채용시장을 대신해 공공분야 청년 일자리를 확대하는 '고양 청년인턴 200' 사업을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고양시청[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사업은 고양시 청년 기본 조례에 따라 취업하지 않은 만 18∼39세 고양지역 청년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청년들의 전공 분야 등을 살려 시정연구원과 보건소, 시립어린이집, 청소년재단 등 고양시 여러 관계부서의 정책기획·보건·사회복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 근무하며 경험을 쌓을 수 있다.
이재준 시장은 "고양 청년인턴 200이 공공 일자리 확대를 통해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는 선순환을 끌어내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고양 청년인턴 200 사업은 급격한 실업 위기 발생 시 신속히 대응할 수 있도록 지난해 고양시가 조성한 100억원 규모의 일자리 기금을 활용해 추진된다.
사업내용은 고양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nsh@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