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현대차그룹, 대구경북 의료진에 도시락·간식세트 3개월 지원

연합뉴스2020-05-14

현대차그룹, 대구경북 의료진에 도시락·간식세트 3개월 지원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현대자동차그룹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대구·경북지역 의료진을 위해 도시락과 간식 세트 등을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함께 코로나19 감염환자 집중관리 의료기관인 대구의료원과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에 11일부터 간식 세트를 전달하고 있으며 15일부터는 고 영양식 도시락을 제공할 예정이다.
주중 매일, 최대 3개월 지원할 계획이며 의료진뿐 아니라 행정직원 등 지원인력에도 제공한다.
현대차그룹은 현장 의료진과 지원인력이 제대로 식사하기 어려운 환경임을 고려해 고영양 도시락 지원을 결정했다. 또 최근 기온이 높아지면서 방호복 등 무거운 장비 착용으로 고충이 있는 의료진을 위해 더위와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음료와 아이스크림 등 간식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도시락은 병원 인근 음식점을 통해 조달하기로 해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현대차그룹은 3월에도 이 지역 병원 11곳과 보건소 26곳 등 의료진 4천여명에게 건강보조식품 세트를 전달한 바 있다.
아울러 경북지역 신축 연수원 2곳을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고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0억원을 기탁했으며 구급차 무상점검, 단체 헌혈 등 가능한 지원을 계속하고 있다.
현대차그룹, 대구경북 의료진에 건강보조식품 전달[현대자동차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