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LG화학 "코로나 극복" 협력사·사회적기업·취약층 청소년 지원

연합뉴스2020-04-20

LG화학 "코로나 극복" 협력사·사회적기업·취약층 청소년 지원
협력회사 1천억원 금융지원 조기 집행…사회적기업에 2억원 긴급 자금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LG화학[051910]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협력회사, 사회적 기업, 취약계층 청소년 등을 지원한다고 20일 밝혔다.
LG화학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자금난을 겪는 협력사를 대상으로 상생펀드와 혁신성장펀드를 통해 총 1천억원 규모의 금융 지원을 조기에 집행하기로 했다.
상생펀드는 협력사 운영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조성한 저리 대출 펀드, 혁신성장 펀드는 협력사 핵심 연구·개발 등을 지원하는 무이자 대출 펀드다.
LG화학은 또한 코로나19로 자금이 긴급하게 필요한 협력업체들에 대한 심사를 최대한 간소화해 상반기 중 빠른 금융 지원을 한다는 계획이다.
LG화학, 코로나19 성금 기부(서울=연합뉴스) LG화학이 노사가 공동 주관한 '만원의 나눔' 모금 활동으로 모인 성금 1억원을 대구·경북 코로나19 피해 복구를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LG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화학은 LG전자[066570]와 함께 진행하는 친환경 사회적 기업 육성프로그램인 'LG소셜캠퍼스'에 선정돼 활동 중인 사회적 기업을 대상으로 총 2억원 규모의 구호자금을 지원한다.
취약계층 청소년 2천여명에게는 온라인 개학 이후 원격수업에 필요한 물품을 총 3억원 규모로 제공할 예정이다.
앞서 LG화학은 노사가 공동으로 진행한 모금활동으로 조성한 1억원을 대구·경북 소상공인과 의료진을 위해 기부했다. 국내 12개 사업장에서 릴레이 헌혈 캠페인도 진행 중이다.
신학철 부회장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 다하기 위해 주변을 돕고 함께 힘을 보태 위기를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