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11번가 "농어민 돕기 캠페인에 10만명 참여…21억원 이상 판매"

연합뉴스2020-04-08
11번가 "농어민 돕기 캠페인에 10만명 참여…21억원 이상 판매"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11번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생산자를 돕기 위해 2월 말부터 진행한 '농어민 돕기 캠페인'에 10만2천400여명의 고객이 참여해 21억원 이상을 구매했다고 8일 밝혔다.
11번가는 2월 29일부터 이달 5일까지 해양수산부, 경남 통영시, 대구경북능금농협, 전남 진도군과 손잡고 통영 멍게와 바다 장어, 완도 전복, 대구·경북 사과, 진도 대파 등을 판매했다.
멍게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0배 이상 많은 5억4천만원어치가 팔렸고 전복도 5배 이상 많은 2억7천만원어치가 판매됐다.
멍게와 전복을 구매한 사람도 지난해 같은 기간 동일 품목을 구매한 고객보다 20배 가까이 급증했다.
사과도 이 기간 300t 넘게 팔렸고 바다 장어는 전년보다 13배, 대파는 40배 더 팔렸다.
특히 '농어민 돕기' 제품을 구매한 50∼60대 고객은 지난해 같은 기간 해당 품목을 구매한 같은 연령대보다 4배 이상, 결제금액은 3.2배 많았다.
11번가는 이달에도 30일까지 '같이 사는 가치 소비' 기획전을 통해 코로나19로 제때 출하되지 못한 친환경 농산물과 축산물 등을 판매한다.

농어민 돕기 프로젝트[11번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e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