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강릉 오죽헌에 화폐박물관 건립…강릉시·한국은행 업무협약

연합뉴스2020-01-07
강릉 오죽헌에 화폐박물관 건립…강릉시·한국은행 업무협약

(강릉=연합뉴스) 이해용 기자 = 강원 강릉시는 7일 한국은행과 강릉 화폐박물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7일 강원 강릉시청 시민사랑방에서 김한근(오른쪽) 시장과 이정욱 한국은행 발권국장이 화폐박물관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하고 있다. [강릉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강릉시는 이날 시청 시민사랑방에서 김한근 시장과 이정욱 한국은행 발권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화폐박물관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강릉 화폐박물관에 전시할 화폐 구성 등 콘텐츠 확보를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시는 80억원을 들여 오죽헌시립박물관 내 향토민속관을 리모델링해 지하 1층, 지상 1층 규모의 화폐박물관을 2021년 11월까지 조성할 계획이다
또 오는 5월부터는 시민 화폐 기증 운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강릉 오죽헌은 5천원권과 5만원권에 새겨진 율곡 이이와 신사임당이 태어난 유서 깊은 곳이다.
시 관계자는 "한 지역 내 두 인물이 화폐 인물에 선정된 것과 어머니와 아들이 나란히 한 나라의 화폐 인물로 선정된 것은 세계 유일무이한 사례"라고 강조했다.
dmz@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