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영덕 삼사유원지 호텔·리조트 건립 협약…2022년 준공

연합뉴스2019-12-13
영덕 삼사유원지 호텔·리조트 건립 협약…2022년 준공

(영덕=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도와 영덕군은 13일 영덕군청에서 현진건설과 호텔·리조트 건립을 위한 협약을 했다.
영덕에 호텔·리조트 건립(영덕=연합뉴스) 13일 경북 영덕군청에서 경북도, 영덕군, 현진건설 관계자가 호텔·리조트 건립을 위한 협약을 맺은 뒤 협약서를 들어 보이고 있다. 2019.12.13 [경북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진건설은 2022년까지 영덕군 강구면 삼사해상공원 2만1천959㎡ 땅에 1천270억원을 들여 호텔·리조트를 짓는다.
호텔·리조트는 지하 2층 지상 10층 규모 일반동과 지상 4층 테라스동으로 구성된다.
객실 320실과 수영장, 컨벤션시설, 테라스 욕조를 갖춘 바다조망 가족형 객실, 치유를 위한 야외 풀, 실내 해수 사우나, 뷰티 마사지, 골프연습장, 옥상 바, 파티 휴게공간, 특산품 전시장 등이 들어선다.
현진건설이 시행을 맡고 한화건설이 시공을 맡는다.
이 호텔·리조트 예정지는 청주∼영덕고속도로 영덕나들목에서 자동차로 8분 거리로 영덕오션비치CC, 강구시장, 삼사해상산책로와 가깝다.
삼사해상공원은 매년 1월 1일 해맞이축제가 열리는 관광지다.
도와 군은 이번 투자로 125명의 일자리가 생길 것으로 기대한다.
또 호텔 건립공사와 운영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내다본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고품격 관광시설이 들어서면 주민 고용창출과 관광객 증가로 지역 경기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sds123@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