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경북농협 안동 신사옥 준공…도청 신도시 시대 개막

연합뉴스2019-11-18
경북농협 안동 신사옥 준공…도청 신도시 시대 개막

농협 경북본부 신사옥 준공식[농협 경북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농협은 18일 안동에 건립한 신사옥 준공식을 하고 '도청 신도시 시대' 개막을 알렸다.
행사에는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이철우 경북도지사,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 강석호·최교일 국회의원, 농·축협 조합장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임직원 200여명이 근무하는 신사옥은 도청 인근 1만3천㎡에 지상 7층 지하 1층 규모로 지었다.
지역 특수성을 반영해 처마, 누각, 회랑, 창호 등 한국 전통 디자인을 현대적으로 해석해 설계했다.
경북농협은 1961년 대구 북구 대현동에 터를 잡은 후 58년 만에 안동으로 사옥을 옮겼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기념사에서 "농협의 전제는 농민이라는 사명을 잊어서는 안 된다"며 "농협이 농민의 소중한 손과 발이라는 생각이 들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경북농협 도기윤 본부장은 "도청 신도시 시대 개막을 계기로 농업·농촌 발전, 농가 소득 5천만원 달성을 목표로 새롭게 출발하겠다"고 강조했다.

haru@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