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企 해외 진출·수출 돕는다…'대한민국 중소기업 수출상담회'

연합뉴스2019-08-27

中企 해외 진출·수출 돕는다…'대한민국 중소기업 수출상담회'
해외바이어 89개사 참여…중기중앙회, 수출상담회 첫 브랜드화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과 수출확대 지원을 위한 '2019 대한민국 중소기업 수출상담회'(K-Business Day 2019)가 27일 개막했다.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하고, 중소기업중앙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이날부터 이틀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다.
중소기업중앙회[연합뉴스TV 제공]

'대한민국 중소기업 수출상담회'는 중기중앙회가 그동안 실시한 다양한 수출상담회를 하나로 묶어 브랜드화한 것으로, 올해엔 23개국 89개사 해외바이어와 국내 중소기업 433개사가 참여했다.
아울러 총 1천300여건의 일대일 수출 상담이 진행될 계획이다.
올해 상담회는 한류 확산 등으로 해외 진출 수요가 커진 가구·인테리어, 뷰티케어, 식품, 생활용품 등을 중심으로 이뤄진다.
국내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스토리텔링 기법으로 전시하는 쇼룸과 다양한 상품을 소개하는 쇼케이스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운영된다.
특히 사우디아라비아 복합산업 그룹인 리야다 그룹(Reyada Group)과 베트남 거대 수입·유통 업체인 리타보(Ritavo) 등이 참여한다고 중기중앙회는 전했다.
서승원 중기중앙회 상근부회장은 "중소기업 수출품목 다변화와 신흥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중소기업과 구매력 높은 바이어들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vivi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