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국방벤처센터 개소…중소기업 방위산업 진출 지원

연합뉴스2019-08-23
울산국방벤처센터 개소…중소기업 방위산업 진출 지원

울산시청[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울산시는 23일 울산테크노산단 산학융합지구 기업연구관에서 울산국방벤처센터 개소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해부터 울산과학기술원(UNIST),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공동으로 울산국방벤처센터를 유치했으며, 5월 국방기술품질원과 협약을 체결한 후 준비 과정을 거쳐 이날 개소했다.
울산국방벤처센터는 방위산업에 관련된 중소벤처기업의 창업과 기술 개발을 지원하고, 국방부와 기업 간 필요한 정보·기술 교환을 돕는 역할을 한다.
센터는 국방기술품질원이 시로부터 매년 4억원의 예산을 받아 운영하며, 인력은 센터장 1명, 매니저 2명으로 구성된다.
울산에서는 현대중공업이 방위산업에 참여하고 있으나, 중소벤처기업의 참여 실적은 거의 없는 실정이다.
그간 중소벤처기업에서 뛰어난 기술을 보유하더라도 군에 대한 정보가 부족하고, 어떤 기술이 필요한지 알 수 없어 독자적으로 참여하기가 쉽지 않았다.
시 관계자는 "방위산업은 무한한 잠재력을 갖춘 시장으로 울산의 산업 구조 다각화에 필요한 분야"라며 "국방벤처센터가 울산 중소벤처기업이 방위산업 시장에 진출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yongta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