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사이언스챌린지 본선서 '미세플라스틱 발생량 절감' 대상

연합뉴스2019-08-22

한화사이언스챌린지 본선서 '미세플라스틱 발생량 절감' 대상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한화그룹은 미래 과학기술 인재를 발굴하기 위한 '한화 사이언스 챌린지 2019' 본선 대회를 20∼21일 경기도 가평 한화인재경영원에서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지구를 구한다'는 주제로 열린 이번 대회 대상은 미세플라스틱 발생량 절감 방안을 제시한 충북과학고 이지웅·이인우 학생팀(지도교사 차현정)이 받았다. 금상과 은상은 각 2개팀이 수상했다.
수상팀들은 스위스, 독일 등 우수 해외 대학과 기관을 방문하는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본선 진출 20개팀 모두 한화그룹 입사 지원 시 서류전형 면제 혜택을 받는다.
한화그룹은 미래 노벨과학상 수상자를 육성한다는 취지로 2011년부터 한화사이언스챌린지를 열어 올해로 9회째를 맞았다.
제9회 한화사이언스챌린지[한화그룹 제공]
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