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 이천서 개막…8개팀 닷새간 열전

연합뉴스2019-08-22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 이천서 개막…8개팀 닷새간 열전

시구하는 여자야구대표 김라경(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21일 오후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KBO 리그 기아 대 LG 경기에 앞서 제4회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에 참가하는 한국 여자야구 대표 김라경이 시구를 하고 있다. 2019.8.21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LG전자[066570]와 한국여자야구연맹이 공동 주관하는 '제4회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가 22일 막을 올렸다.
경기도 이천 'LG 챔피언스파크'에서 닷새간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는 한국(2개팀)과 미국, 대만, 홍콩, 호주, 유럽, 일본 등 8개 팀, 170여명의 선수가 참가해 경합을 벌인다.
예선 조별 리그를 포함해 순위 결정전, 결승전 등 모두 20경기가 펼쳐지며, MBC스포츠플러스채널과 LG전자 공식 페이스북 및 유튜브 계정 등을 통해서도 중계될 예정이다.
이날 한국과 미국 간 개막식에는 국립국악고등학교예술단 학생들이 대취타, 사물놀이 등 축하공연을 펼쳤다.
LG전자는 국내 여자야구 저변 확대를 위해 한국여자야구연맹 등과 협의해 2012년부터 'LG배 한국여자야구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또 2014년 글로벌 대회인 'LG컵 국제여자야구대회'를 신설했으며, 지난해 WBSC 여자야구월드컵에 출전한 국가대표팀을 후원했다.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