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인천·안산 사회주택 150호 임대운영 사업자 공모

연합뉴스2019-08-14
LH, 인천·안산 사회주택 150호 임대운영 사업자 공모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인천시와 경기 안산시에 공급하는 사회주택 150호를 운영할 사회적 경제주체를 공모한다고 14일 밝혔다.
LH는 매입한 임대주택을 사회적 경제주체와의 협업을 통해 저소득 청년층에 저렴하게 임대하고 있으며, 만 19∼39세 청년에 전년도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인 자(3인 기준 월 378만원)가 지원대상이다.
이번에 공모하는 사업은 인천광역시(5개동 43호)와 경기도 안산시(6개동 107호)에 있는 다세대주택 11개동 150호로, 비영리법인, 공익법인, 협동조합, 사회적 기업, 대학 등에서 신청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기관은 신청서와 사업계획서 등의 양식을 작성해 주거복지재단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위원회 심의를 거쳐 사업 주체가 선정되면 내달 4일부터 운영을 시작하게 된다.
LH는 현재까지 22개 사회적 경제주체에 347호의 사회적 주택을 공급·운영 중이다.
또 사회주택 업무를 전담하는 '사회주택사업단'을 신설하고, 내·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을 운영하는 등 저소득층 주거 안정과 사회적 경제주체의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이번 공모와 관련해 더 자세한 사항은 주거복지재단 홈페이지(www.hw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redfla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