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수협은행,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금융지원 대책반 운영

연합뉴스2019-08-13

Sh수협은행,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 금융지원 대책반 운영

Sh수협은행[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Sh수협은행은 일본의 수출규제로 피해가 우려되는 기업에 신속하게 금융지원을 하기 위해 '금융지원 대책반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김진균 기업그룹 부행장을 반장으로 기업그룹과 여신지원그룹 내 주요 부서장이 참여하는 대책반은 ▲ 일본 수출규제 피해기업에 대한 금융지원 방안 마련 및 실행 ▲ 본부와 영업점 간 협업체계 구축 ▲ 기업고객 금융애로 상담센터 운영 등을 총괄한다.
이 중 기업고객 금융애로 상담센터는 일본 수출규제로 인한 피해를 본 기업의 금융 관련 애로사항을 직접 듣고 재무관련 상담이나 경영컨설팅, 금리 인하 또는 감면 등과 같은 기업 종합금융지원 방안을 모색하고 협의한다.
Sh수협은행 관계자는 "금융지원 대책반 TF와 상담센터는 이번 조치로 인한 피해가 완전히 해소될 때까지 무기한 운영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pseudoj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