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67세 인턴' 모집…전문분야 3개월 근무

연합뉴스2019-08-13

'45∼67세 인턴' 모집…전문분야 3개월 근무

서울시50플러스재단[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에서 일할 인턴을 모집하는데 통상적인 젊은이가 아닌 중장년이 대상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퇴직한 50플러스세대가 새로운 영역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돕는 '서울50+뉴딜인턴십' 참가자 30명가량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대상은 45∼67세 서울시 거주자다. 모집 직무에 근무 경력이 있거나 전문교육 수료·자격증이 있는 미취업자를 뽑는다.
근무처는 서울 소재 민간기업, 법인, 협회, 기관 등이다. 인사·노무·재무·회계 등 일반직군, 연구·조사·교육 등 컨설팅 직군, IT·디자인·조경 등 기술·기능 직군에서 일하게 된다.
선정 후 사흘간의 기초교육에 80% 이상 출석하고 9∼12월 3개월간 전일 근무제 인턴십 활동이 가능해야 한다.
인턴십 기간에는 4대 보험에 의무 가입되고 '서울형 생활임금'을 적용해 월 최대 세전 215만원의 급여가 지원된다.
지원은 오는 14일부터 23일 정오까지 서울시50플러스포털(50plus.or.kr)에서 할 수 있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중장년 인턴십은 50플러스 세대의 경험과 전문성의 사회 환원을 통해 개인과 기업 모두를 든든히 지원하기 위한 상호 윈윈 모델"이라고 말했다.
j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