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행정공제회, 이천·동탄 물류센터 현장 방문…자산관리 점검

연합뉴스2019-08-06
지방행정공제회, 이천·동탄 물류센터 현장 방문…자산관리 점검


▲ 대한지방행정공제회(이사장 한경호)는 투자사업장인 경기도 이천·동탄 물류센터를 방문해 자산관리 현황 등을 점검하고 자산운용사 김창현 대표 등과 e-커머스 성장 추세 및 국내외 물류 시장 전반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고 6일 밝혔다.
공제회는 최근 온라인 상거래 활성화로 급성장하는 물류 시장을 주의 깊게 지켜보고 있으며, 지난 2014년부터 프롤로지스(Prologis), CBRE 등 글로벌 운용사의 유럽 물류 펀드에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영국, 프랑스, 독일 등 유럽 선진국 내 교통요지에 위치한 핵심 물류 자산에 투자한 결과 현재 약 연 10% 내외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이천 DC1 물류센터는 2014년 1월 연면적 1만4천800평 규모로 준공된 곳으로 주요 임차인은 디에이치엘(DHL), 오크라인 등이 있으며 지난 5월 물류 블라인드 펀드를 통해 685억원에 공제회에 매입됐다.
화성동탄 물류센터는 지난해 10월 14만7천평 규모로 준공됐으며 현재 쿠팡과 CJ대한통운, 이베이 등이 자리를 잡고 있다.
한경호 이사장은 "최근 e-커머스 시장의 급격한 성장으로 국내외 물류 부동산에 수요와 공급이 몰리고 있는 상황"이라며 "물류 부동산시장에 대한 면밀한 분석을 통해 향후 국내는 물론 유럽, 미국 등 해외 투자 확대까지 검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제회 관계자는 "향후 유럽 연기금과 함께 유럽 주요국 내 핵심자산에 투자하는 물류 포트폴리오에 투자를 계획 중"이라며 "오는 10월 한 이사장이 유럽을 방문해 글로벌 투자 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유럽 물류 시장을 직접 점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