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호 무역협회장 "정치인, 집권때 기업에 손 안내밀수 있나"

연합뉴스2017-02-09

김인호 무역협회장 "정치인, 집권때 기업에 손 안내밀수 있나"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김인호 한국무역협회 회장은 9일 "지금 기업을 비난하는 정치인들은 앞으로 집권했을 때 기업에 손 안 내밀고 정치와 경제를 꾸려갈 수 있을 것인가"라고 말했다.
김 회장은 이날 서울 소공동 조선호텔에서 열린 제40회 전국 최고경영자 연찬회 기조강연에서 "그러려면 완전히 사고를 전환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한국 경제가 위기에 직면했다고 지적하고서 특히 정부와 기업 관계를 정상화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박근혜 대통령이 지난 대선에서 경제민주화를 공약으로 내걸고 재벌과 대기업을 비판했다면서 "경제를 꾸려가려면 대기업 도움받지 않고 할 방법이 없는데 어떻게 하려고 저런 이야기를 하나 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닌 게 아니라 대기업 출연받아서 문화재단과 스포츠재단을 만들고 다 대기업 없이 안 되는 일이 아닌가"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박정희 대통령 때부터 내려온 몇십년 된 '한국주식회사'의 신화, 정부와 기업이 똘똘 뭉쳐서 경제를 끌고 간다는 뿌리 박힌 신화에서 탈피하지 않으면 안 된다. 그렇게 된다면 이번 사태가 전화위복의 계기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기조강연 하는 무역협회장

bluekey@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