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 모금으로 아동시설 독서공간 새단장

연합뉴스2019-07-16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 모금으로 아동시설 독서공간 새단장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디스플레이는 충남 지역 내 아동 양육시설의 낙후된 독서공간을 리모델링하는 '2019 책울림 사회공헌 사업'을 시작했다고 16일 밝혔다.
천안 '익선원'을 시작으로, 다음달 말까지 아산, 논산, 보령, 금산, 홍성 등에 있는 10개 아동시설의 독서공간을 새로 단장하고, 우수 아동도서 1만5천권을 아동 관련 시설에 기증할 예정이다.
독서공간 리모델링과 도서구매 관련 비용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후원금과 함께 회사가 같은 액수만큼 추가로 지원한 매칭펀드를 통해 마련됐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 2014년부터 사회공헌활동의 하나로 '책울림' 사업을 진행하면서 충남 지역 자매마을 등 50여 곳의 독서공간을 새로 꾸미고 약 10만원의 도서를 기부했다.
삼성디스플레이, 임직원 모금으로 아동시설 독서공간 새단장 (서울=연합뉴스) 지난 15일 충남 아산 소재 아동시설인 '아인하우스' 독서공간 리모델링 개소식에서 오세현 아산시장(맨 가운데), 김종근 삼성디스플레이 상무(오른쪽 세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 테이프 컷팅을 하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