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객실승무원 대상 '태블릿PC 기반' 업무 시스템 도입

연합뉴스2019-07-15
아시아나, 객실승무원 대상 '태블릿PC 기반' 업무 시스템 도입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아시아나항공[020560]은 15일 객실승무원의 업무 지원을 위해 태블릿PC 기반 '에이-탭'(A-tab)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15일 밝혔다.
A-tab 시스템은 비행에 필요한 각종 정보, 업무 매뉴얼 등을 제공하며 비행 관련 보고서 제출도 가능하다.
아시아나는 A-tab 시스템 도입과 함께 이번주까지 4천여명의 객실승무원에게 태블릿PC를 지급할 예정이다.
아울러 앞으로 기내 서비스 관련 기능을 확대하고 A-tab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업그레이드할 계획이다.
아시아나는 이미 작년 1월 B747 기종 운항승무원에게 운항 관련 매뉴얼, 차트, 운항 성능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앱(app)이 탑재된 태블릿 'EFB'를 배포하고, 6월 EFB 활용에 대한 국토교통부 인가를 받았다.
또 정비직 직원들에게는 항공기 정비 체크리스트, 정비 매뉴얼 등 정보가 들어 있는 'm정비본부' 앱이 깔린 공용 태블릿PC를 지급해 현장에서 활용하고 있다.
아시아나는 아시아나IDT[267850]가 개발한 빅데이터 분석 프로그램 '인사이트 아이'(Insight-Eye)'를 통해 소비자 트렌드 분석, 상품 추천, 재고관리, 안전관리 등도 영업·마케팅에 활용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아시아나항공 관계자는 "현장의 수요를 지속적으로 파악해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등 신기술에 기반한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 객실승무원 위한 태블릿PC 기반 'A-tab' 시스템[아시아나항공 제공]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