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고용복지+센터 26일부터 담당 지역 확대

연합뉴스2017-06-19

남양주고용복지+센터 26일부터 담당 지역 확대

(남양주=연합뉴스) 김도윤 기자 = 경기도 남양주시는 26일 남양주고용복지+센터 담당 지역이 와부읍, 조안면, 도농동, 지금동, 별내면, 별내동 등 6개 읍·면·동까지 확대된다고 19일 밝혔다.
[남양주시 제공=연합뉴스]
이들 지역은 현재 구리고용복지+센터가 담당하고 있다.
이 때문에 이 지역 주민들은 실업급여, 직업훈련 서비스 외 복지 업무를 남양주로 이동해 처리해야 하는 불편을 겪었다.
일자리와 복지 업무를 한 곳에서 처리하는 센터 취지에도 맞지 않는다는 지적이 제기되기도 했다.
이에 시는 지난해 9월부터 고용노동부와 수차례 협의, 이번에 담당구역을 조정하기로 했다.
고용복지+센터에서는 실업급여, 직업훈련, 복지상담, 일자리지원, 서민금융상담, 여성취업지원, 자활지원서비스 등의 업무를 한꺼번에 처리할 수 있다.
kyoon@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