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5월 신설법인 8천967개…작년보다 6.7% 증가

연합뉴스2019-07-09

5월 신설법인 8천967개…작년보다 6.7% 증가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는 5월 신설법인 수가 전년 동기 대비 6.7% 증가한 8천967개로 집계됐다고 9일 신설법인 동향을 통해 밝혔다.
서울디지털산업단지(옛 한국수출산업공단)[연합뉴스 자료사진] 기사 내용과 무관한 자료 사진입니다.
이로써 올해 5월까지 총 신설법인 수는 4만5천343개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9% 늘었다.
5월 신설법인 주요 특징을 살펴보면 업종별로는 도·소매업 1천933개(21.6%), 제조업 1천604개(17.9%), 부동산업 1천192개(13.3%), 건설업 839개(9.4%) 등 순으로 많았다.
연령별로는 40대 3천81개(34.5%), 50대 2천356개(26.4%), 30대 1천861개(20.8%) 순으로 법인을 많이 설립했다
성별로는 여성 신설법인 수가 2천308개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6% 늘었고, 남성 신설법인 수는 6천659개로 5.4% 증가했다.
전체 신설법인에서 여성 신설법인이 차지하는 비율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9%포인트 높아진 25.7%였다
지역별로는 경기 376개, 인천 110개, 충남 49개, 부산 48개 등으로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vivi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