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위 사무처장에 김태현…상임위원에 최훈

연합뉴스2019-07-04

금융위 사무처장에 김태현…상임위원에 최훈


(금융위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 금융위원회는 사무처장과 상임위원, 금융정책국장 등 고위공무원 인사를 5일자로 단행한다고 4일 밝혔다.
금융위는 김태현 상임위원을 사무처장으로 보임했다.
김 사무처장은 현직 금융위 1급 공무원 중 승진이 가장 빠르고 자본시장국장과 금융서비스국장, 금융정책국장 등 주요 보직을 섭렵해 사무처장 0순위로 거론돼 왔다.
사무처장은 금융위 각종 정책과 주요 업무계획을 종합하고 조정하는 1급 핵심 보직이다.
김 사무처장의 전보로 공석이 된 상임위원에는 최훈 금융정책국장이 승진 발령됐다.
최 상임위원 역시 금융산업국장과 금융정책국장 등 금융위 타이틀 국장 보직을 거친 바 있어 수직 이동이 예상됐다.
공석이 된 금융정책국장 보직은 이세훈 구조개선정책관이 채우기로 했다.
이 국장은 최근 아시아나 매각 등 업무를 관장했고 금융위 과장급 간판 보직인 금융정책과장을 거쳤다.
spee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