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계열사, 전경련에 속속 탈퇴서 제출

연합뉴스2017-02-07

삼성 계열사, 전경련에 속속 탈퇴서 제출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삼성 그룹 계열사들의 전국경제인연합회 탈퇴가 속도를 내고 있다.
전날 삼성전자[005930]에 이어 삼성SDI[006400]와 삼성디스플레이가 전경련에 탈퇴원을 제출했고, 삼성전기[009150]도 7일이나 8일 중 탈퇴원을 내기로 하고 시기를 조율 중이다.
삼성SDS도 7일 탈퇴원을 제출할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 그룹은 이미 탈퇴원을 제출한 계열사 외에도 전경련에 가입한 삼성생명·물산·화재·엔지니어링·중공업·증권·카드·에스원·신라호텔·제일기획 등 15개 계열사가 조만간 개별적으로 전경련에 탈퇴원을 낼 예정이다.
삼성 관계자는 "계열사별로 각자 알아서 탈퇴 의사를 전경련에 전달하기로 했다"며 "수일 안에 모두 탈퇴서를 제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sisyphe@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