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한화, 기동화력장비 포럼서 한국형 자주도하장비 등 공개

연합뉴스2019-07-04
한화, 기동화력장비 포럼서 한국형 자주도하장비 등 공개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한화디펜스는 4일 경남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9 기동화력장비 전력발전포럼'에 참가해 새로운 기동화력장비 라인업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방위사업청, 국방기술품질원, 육군교육사령부 등이 공동 주관하는 이 행사는 기동화력장비 관련 기술정보를 교류하고 수출경쟁력 강화 방안 등을 논의하는 군·산·학·연 통합 연례 포럼이다.
한화디펜스는 행사장에 마련한 전시부스에서 한국형 M3 자주도하장비, 중형 표준차량, 120밀리 자주 박격포, 30㎜ 차륜형 대공포, 국방로봇 등을 전시하고 핵심 기술을 소개했다.
이 가운데 한국형 M3 자주도하장비와 관련, 회사 관계자는 "올해 전력화 예정인 미국 제너럴다이내믹스(GD)의 최신형 M3 자주도하장비를 기반으로 한국 지형과 작전 개념을 고려한 한국형 장비를 개발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한화디펜스는 또 강력한 엔진과 각종 안전장치, 주행 보조장치 등을 적용해 작전수행 성능을 극대화한 중형표준차량도 이번 행사에서 공개했다.
이밖에 세션 주제 발표에서는 군, 연구소, 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품질확보 방안, 방산무기 수출 현황 및 무기체계 경쟁력 제고 방안, 무인지상체계의 군사적 활용 방안 등에 대해 설명했다.
한화디펜스 한국형 M3 자주도하장비 이미지 [한화디펜스 제공]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