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 자회사 통해 친환경 플라스틱 업체 지분 인수(종합)

연합뉴스2019-07-03

BGF, 자회사 통해 친환경 플라스틱 업체 지분 인수(종합)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곽민서 기자 = BGF[027410]는 종속회사인 BGF에코바이오가 친환경 플라스틱 제품 제조업체인 KBF㈜의 지분을 인수하기로 결정했다고 3일 공시했다.
인수 후 지분율은 77.01%다.
회사 측은 취득 목적에 대해 "친환경 및 바이오 소재 관련 산업 진출"이라고 밝혔다.
KBF㈜는 국내 유일의 생분해성 발포 플라스틱 전문 제조기업이다.
재활용과 수거 등 별도 과정 없이 매립만으로도 6개월 내 완전 분해가 가능한 친환경 플라스틱 제조 핵심 기술력과 관련 특허 7종을 보유하고 있다.
BGF는 환경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친환경 플라스틱 생산 라인에 자동화 설비를 도입하는 등 관련 인프라를 확충해나가기로 했다.
또 기술과 마케팅 역량을 강화해 해외 시장 진출도 적극적으로 검토해나갈 계획이다.
KBF㈜ 신임 대표이사에는 SPC그룹의 미래전략실장과 강원랜드 부사장 등을 지낸 김경중 씨가 내정됐다.
김진우 전 대표는 최고기술경영자로 친환경 기술 및 신제품 개발 업무를 총괄하게 된다.
BGF에코바이오 BI[BGF제공=연합뉴스]
mskwa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