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인천항만공사, 제8대 항만위원회 구성…첫 여성위원 선임

연합뉴스2019-06-23
인천항만공사, 제8대 항만위원회 구성…첫 여성위원 선임

인천항만공사[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인천항만공사는 지난해 항만위원 2명을 선임한데 이어 최근 5명의 신임 위원을 임명해 제8대 항만위원회 구성을 마쳤다고 23일 밝혔다.
모두 7명으로 구성된 8대 항만위원회는 지난해 7월 선원표 전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과 김종식 인천내항부두운영 대표이사를 위원으로 임명했다.
여기에 인천시 추천인사로 김병화 대우로지스틱스 중부지역본부장, 김병일 한국항만연수원 교수, 송인수 인덕회계법인 이사, 해양수산부 추천인사로 여기태 인천대 동북아물류대학원 교수, 노희정 변호사를 추가로 선임했다.
인천항 최초의 여성 항만위원이 된 노 변호사는 인천지방노동위원회 위원과 인천지방검찰청 상고심의위원회 위원도 맡고 있다.
항만위원회는 인천항만공사의 경영전략, 주요 사업 및 예·결산 등을 심의·의결하는 최고 의결기구다.
인천항만공사는 자본금 2조670억원 규모로 기획재정부가 65.8%, 해양수산부가 27.5%,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이 각각 3.3%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smj@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