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서울시치과의사회, 건치아동 선발대회…구강보건의 날 행사 개최

연합뉴스2019-06-04
서울시치과의사회, 건치아동 선발대회…구강보건의 날 행사 개최


▲ 서울시치과의사회(회장 이상복)는 지난달 30일 서울대학교치과병원에서 '제74회 건치아동 선발대회'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구강보건의 날(6월 9일)을 기념하기 위한 서울시치과의사회의 전통 행사 중 하나로, 아동기의 치아 건강관리가 평생을 좌우한다는 구강보건교육의 일환으로 어린이와 학부모들에게 구강 보건의 중요성을 일깨우고자 매년 실시되고 있다.
대회는 서울시 25개구 치과의사회의 1차 검진을 통해 선발된 구 대표 50명(각 구 대표 남녀 각 1명)을 대상으로 구강검진 및 면접으로 최종 수상자를 선발한다.
주최 측은 "서울시를 대표하는 건치아동을 선발하는 만큼 충치 유무와 잇몸 건강상태는 물론 고른 이, 예방 진료상태 등 총 17개의 평가항목을 치과의사 2인의 교차 검진으로 평가하며, 구강검진 우수학생은 치아 건강 상식 등을 평가하는 2차 인터뷰를 통해 최종 선발된다"고 설명했다.
선발된 건치아동에게는 오는 8일 충무아트센터에서 진행되는 '구강보건의 날' 기념식에서 서울시치과의사회장상이 수여될 예정이다.
더불어 8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어울림광장(DDP)에서 '제74회 구강보건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
이날 구강 카메라를 이용한 구강검진 및 상담, 배지 만들기, 다트, 룰렛 게임 등 각종 홍보 및 체험 부스를 설치해 시민들이 직접 구강 건강의 중요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참가자들에게는 다양한 구강용품도 증정할 예정이다.
서울시치과기공사회, 서울시치과위생사회, 서울시간호조무사회도 부스를 운영해 100세 시대의 구강 건강 중요성을 홍보한다. 대한치주과학회, 대한안면통증구강내과학회, 대한소아치과학회, 대한스포츠치의학회는 전문적인 구강 상담을 제공할 예정이다. 서울시 치과주치의 사업 소개와 금연 지원도 한자리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구강보건의 날은 첫 영구치인 어금니가 나오는 시기인 6세의 '6'과 어금니(구치)의 '9'를 숫자로 딴 법정기념일로, 서울시치과의사회는 매년 이날을 즈음해 각종 구강 보건 캠페인 등을 진행하고 있다.
많은 시민이 이날을 함께 기념하고 즐길 수 있도록 치아 사랑 온라인 퀴즈 대잔치도 운영해 333명과 22명에게 행운을 전달한다. 이 행사는 9일까지 구강보건의 날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