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준 국세청장 후보자…기획·조사 두루 거쳐

연합뉴스2019-05-28

김현준 국세청장 후보자…기획·조사 두루 거쳐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28일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국세청장에 내정된 김현준(51) 서울지방국세청장은 기획부터 조사까지 국세청의 중요 보직을 거친 화려한 경력의 소유자다.
김 국세청장 후보자는 서울대 경영학과를 나와 행정고시 35회로 공직에 입문, 본청 법무과장, 징세법무국장, 기획조정관, 조사국장 등 주요 직위를 다수 거쳤다.
본청 조사국장과 서울청장으로 재직하면서 굵직굵직한 대기업과 해외 기업의 지능적 탈세에 대한 기획 조사를 깔끔하게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2017년에는 조세회피처나 해외 현지법인 등을 이용해 소득이나 재산을 숨기는 역외탈세에 대한 본격적인 조사를 벌였고, 작년에는 일감 몰아주기와 차명재산 운용 등으로 사익을 챙긴 대기업·대자산가를 상대로 세무조사에 착수하기도 했다.
김 후보자는 조사 분야뿐만 아니라 본청 납세자보호과장, 징세법무국장 등을 지내면서 영세·중소기업에 대한 세정지원과 불복절차 개선 등에도 앞장서는 등 국세 행정에 대한 국민의 공감과 신뢰를 확보하는 데에도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신중하고 꼼꼼한 성격으로 중요한 일이 있을 때는 주말 근무도 자처하는 일벌레 스타일로 알려졌다.
▲ 경기 화성(51) ▲ 경기 수성고, 서울대 경영학과, 서울대 경영학 석사 ▲ 경기 남양주세무서장, 성남세무서장 ▲ 국세청 납세자보호과장, 법무과장, 법규과장 ▲ 대전지방국세청 조사1국장 ▲ 대통령 민정수석비서관실 행정관 ▲ 중부지방국세청 조사1국장, 조사4국장 ▲ 국세청 징세법무국장, 기획조정관, 조사국장 ▲ 서울지방국세청장




banan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