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X 천안아산역에 창업공간"…충남도 중기부 공모 신청

연합뉴스2019-05-28

"KTX 천안아산역에 창업공간"…충남도 중기부 공모 신청
스타트업 촌과 스타트업 거리 갖춘 '씨 스테이션' 제안

KTX 천안아산역 창업 공간 조감도[충남도 제공=연합뉴스]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도는 최근 중소벤처기업부가 공모한 '스타트업 파크' 조성사업에 제안서를 제출했다고 28일 밝혔다.
스타트업 파크는 창업자와 투자자, 대학 등이 열린 공간에서 교류·협력하는 창업 거점이다.
도는 KTX 천안아산역 유휴 공간을 창업공간으로 활용한 '씨 스테이션'(C-Station) 사업계획을 제안했다.

천안아산역 유휴 공간 16만7천438㎡에 국·도비를 포함한 320억여원을 들여 스타트업 촌과 스타트업 거리·광장 등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창업 입주실과 캠퍼스 플랫폼, 코워킹스페이스, 디자인센터, 다목적 문화시설, 헬스케어 시설, 창업카페, 회의실 등이 들어선다.
기차역을 창업공간으로 개조한 프랑스의 '스테이션 에프'(Station F)에서 착안했다.
도는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대학과 기업, 연구소, 유관기관 등 57곳을 협력기관으로 선정, 태스크포스를 꾸렸다.
양승조 지사는 "천안아산역은 개방성이 높고 시설이 집적돼 있으며, 반경 10㎞ 안에 대학과 충남창조경제혁신센터 등 31개 유관기관이 위치해 창업 생태계 조성의 최적지"라며 "이번 공모에 통과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중기부는 서류 평가를 통해 6개 안팎의 지역을 선정한 뒤 현장 확인과 발표 평가를 거쳐 다음 달 말 사업 대상 지역을 확정한다.
jyo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