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규제 대폭 줄이면 기업이 일자리 만들 것"

연합뉴스2017-01-25

반기문 "규제 대폭 줄이면 기업이 일자리 만들 것"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류미나 기자 =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25일 "기업이 일자리를 만들어야 한다"며 "대폭으로 규제를 완화하면 기업이 상당히 신이 나서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 전 총장은 이날 관훈클럽 토론에서 "어떤 분은 공공부문을 늘려서 일자리를 한다는데, 상당히 그건 바람직하지 않다"며 "그렇기 때문에 기업에 대한 규제는 '뭐 뭐 외엔 안 된다'고 하지 말고, '여기 적시된 것 말고는 다 허가한다'(는 식으로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반 전 총장은 "우리나라의 기업구조나 노동시장은 1초의 양보도 없이 계속 노사 간의 대치를 하고 있다"며 "특히 노동시장의 경직성은 지금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같은 데서도 문제로 제기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zheng@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