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 평균 연봉 1위 상장사 셀트리온헬스케어…2억4천만원

연합뉴스2019-05-07
직원 평균 연봉 1위 상장사 셀트리온헬스케어…2억4천만원
2위는 에쓰오일…억대 연봉 상장기업 31곳

셀트리온헬스케어[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가 작년 '스톡옵션 대박'에 힘입어 상장사 중 직원 평균 연봉 1위 자리에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작년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전체 상장사(지주사 등 제외) 중 셀트리온헬스케어의 직원 평균 급여가 2억4천100만원으로 가장 많았다.
셀트리온헬스케어는 작년 전체 직원 130명이 총 313억700만원의 급여를 받았다.
전체 직원 중 김은수 차장의 연봉은 79억7천700만원으로 서정진 회장 등 임원까지 포함해 최고 연봉을 받았다.
김 차장은 급여·상여 등 근로소득은 1억1천만원이었지만 주식매수선택권(스톡옵션) 행사로 총 78억6천700만원을 받았다.
이희두 과장은 스톡옵션 행사 43억3천200만원, 근로소득 4천100만원 등 총 43억7천300만원을 벌었다.
이밖에 최주식 차장이 24억3천100만원(스톡옵션 23억1천700만원), 현태은 차장이 24억2천900만원(스톡옵션 23억1천700만원)을 받았다.
이처럼 스톡옵션 대박을 터뜨린 직원들이 속출하면서 이 회사 직원의 평균 연봉은 전년(1억3천500만원)보다 78.5%나 늘었다.
평균 연봉 2위는 에쓰오일(S-Oil)[010950]로 직원 3천258명이 평균 1억3천760만원씩 받았다.
이어 메리츠종금증권[008560](1억3천535만원), 부국증권[001270](1억3천359만원), SK이노베이션[096770](1억2천800만원), 제넥신[095700](1억2천500만원), 스튜디오드래곤[253450](1억2천454만원), 코리안리[003690](1억2천200만원), 삼성증권[016360](1억2천171만원), NH투자증권(1억2천100만원) 등이 직원 연봉 톱10 명단에 들었다.
업종별로 보면 전통적인 고연봉 업종인 금융·증권과 석유화학이 각각 5개사, 2개사였고 바이오·제약이 2개사(셀트리온헬스케어·제넥신), 방송콘텐츠 제작 1개사(스튜디오드래곤)가 포함됐다.
이밖에 SK증권[001510](1억2천62만원), 삼성전자[005930](1억1천900만원), 대한유화[006650](1억1천900만원), SK텔레콤[017670](1억1천600만원) 등 총 31개사가 '직원 평균 연봉 1억원 이상 직장'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 작년 직원 평균 연봉 1억원 이상 상장사
※ 지주회사 등 제외
(자료=각사 사업보고서, 에프앤가이드)


jhpar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