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뉴스

뒤로가기

경북도 산하 공공기관 직원채용 첫 필기시험…"공정성 강화"

연합뉴스2019-04-25

경북도 산하 공공기관 직원채용 첫 필기시험…"공정성 강화"

경북도청[연합뉴스 자료 사진]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가 산하 공공기관 직원채용에 공정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도입한 필기시험이 처음으로 치러진다.
25일 경북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산하 공공기관 직원 공개경쟁채용 필기시험을 오는 27일 안동 지역 2개 시험장에서 치른다.
지난해까지 산하기관별로 수시로 직원을 선발하고 대부분 필기시험 없이 서류심사와 면접 2단계만 거쳐 선발했다.
도는 이런 과정이 공정성과 투명성이 결여된다고 보고 올해부터 산하기관 직원채용시험을 통합하고 필기시험도 의무화했다.
이번 공개채용에서는 필기와 면접을 거쳐 경북 신용보증재단, 농식품유통 교육진흥원, 포항의료원 등 9개 기관 직원 39명을 뽑는다.
지원 인원은 640명으로 평균 경쟁률은 16.4대 1이며 경북테크노파크 일반직 6급이 2명 모집에 135명이 지원해 67.5대 1로 최고 경쟁률을 보였다.
시험과목은 공통으로 직업기초능력평가(NCS) 60문항과 기관별 전공 2과목 각 20문항으로 모두 100문항이다.
도는 앞으로 통합 채용시험을 정례화하고 기관별 시험과목을 세분화할 계획이다.
같은 날 공무직 근로자 채용 필기시험도 처음 실시한다.
평균 경쟁률은 23.4대 1이고 최고 경쟁률은 행정보조원으로 2명 모집에 107명이 지원해 53.5대 1을 기록했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공공기관 채용 투명성을 높여 도민 신뢰를 확보하고 공공기관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필기시험을 도입했다"고 말했다.
haru@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