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기, 세계 최소 5G 안테나모듈 개발…"양산시기 조율중"

연합뉴스2019-04-25
삼성전기, 세계 최소 5G 안테나모듈 개발…"양산시기 조율중"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전기[009150]는 세계에서 가장 작은 5G 안테나 모듈을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안테나 모듈은 자체 기판·소재 기술과 초소형 패키징 노하우 등을 활용해 기존 제품보다 크기를 25% 줄인 것으로, 방열 성능을 개선해 전력 소모량도 낮췄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또 여러 개의 안테나 모듈을 배열 형태로 설계해 신호를 한 방향으로 집중시킴으로써 통신 효과를 높였다고 덧붙였다.
삼성전기는 글로벌 유력 스마트폰 생산업체와 이 모듈의 대량생산 일정을 조율하고 있으며, 앞으로 스마트폰은 물론 자동차, 기지국 등으로 공급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이윤태 사장은 "기존 4G 안테나의 경우 기술적 차별화가 어려워 생산업체가 많았지만 5G 안테나는 기술이 매우 어려워 제작할 수 있는 업체가 많지 않다"면서 "기판, 소재, 패키징 및 테스트 기술에 대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5G를 새로운 사업기회로 삼고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에릭슨 모빌리티 보고서에 따르면 전세계 5G 시장은 올해 상용화를 시작으로 오는 2024년까지 전세계 인구의 40% 이상이 가입하는 등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됐다.

[연힙뉴스 자료사진]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