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양우 장관 "관광산업, 국가경제 핵심 성장동력으로 육성"

연합뉴스2019-04-12

박양우 장관 "관광산업, 국가경제 핵심 성장동력으로 육성"
관광업계와 간담회…"새로운 아이디어로 지속 혁신해야"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연합뉴스 자료사진 =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12일 "정부는 관광산업을 일자리 창출과 국가 경제를 견인하는 핵심 성장동력으로 육성하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 장관은 이날 서울 중구에 있는 관광벤처보육센터에서 관광벤처기업들을 둘러본 뒤 업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정부의 관광산업 육성 의지를 강조했다고 중소벤처기업부가 전했다.
이날 간담회는 앞서 지난 2일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확대국가관광전략회의에서 논의된 사항을 공유하고, 관광업계의 이해를 구하면서 이를 효과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관광공사, 문화관광연구원, 관광협회중앙회 등 15개 협회·단체, 관광기업 5곳, 관광두레 PD 2명 등이 참석했다.
박 장관은 "국가적인 소비 여력 감소와 환경 변화로 관광 현장의 현실이 녹록지 않다는 것에 공감한다"며 "이럴 때일수록 관광업계가 새로운 아이디어를 통해 지속해서 혁신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모든 정책은 현장에서 나오고 현장의 목소리가 반영되지 않은 정책은 실효성이 없다"며 "현장과 계속 소통해 규제를 개선하고 지원 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관광벤처 대표들에게는 "최근 전 세계적으로 유니콘 기업이 관광 분야에서 많이 나왔다"며 "우리도 경쟁력 있는 관광벤처를 유니콘 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성장단계별 맞춤 지원책을 신설하겠다"고 전했다.
박 장관은 이와 함께 강원도 산불로 동해안 관광객 감소가 우려된다는 점을 거론하며 동해안 방문 활성화를 위한 업계의 협조를 당부했다.
noma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