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14일 인도 뭄바이에서 '한국문화관광대전'

연합뉴스2019-04-10
13∼14일 인도 뭄바이에서 '한국문화관광대전'

2017년 인도 뭄바이에서 열렸던 한국문화관광대전[한국관광공사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한국관광공사는 오는 13∼14일 인도 뭄바이의 최대 쇼핑몰인 피닉스몰에서 '한국문화관광대전'을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한식·한국 전통문화 체험, 비보이와 국악그룹 공연, 태권도 쇼 등 다양한 이벤트가 펼쳐진다.
국내에서는 김해시청, 제주·제주관광공사, 경기관광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등이 참가해 홍보 활동을 한다. 현지 대형 여행사 6곳과 국내 여행사 9곳,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등이 함께 방한 여행상품을 최대 20% 할인해주는 특별 판촉도 진행한다.
또 뭄바이가 인도 영화산업의 핵심거점이라는 점에 착안, 한국영상위원회와 서울영상위원회도 참가해 영화 촬영지로서 한국의 매력과 강점을 적극적으로 홍보할 예정이다.
관광공사는 인도 아웃바운드여행업협회(OTOAI)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주요 도시 관광설명회와 팸투어 등 한국방문객 유치 확대 활동을 펼치기로 했다.
한국을 찾은 인도관광객은 2016년 약 20만 명 수준에서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위기, 북한 미사일 발사 등으로 작년엔 12만 명 수준으로 감소했다.
올해 들어선 2월 말 현재 관광객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17% 증가해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권종술 관광공사 뉴델리지사장은 "지난 3월에 도입된 인도인 단체 비자제도를 활용해 인센티브 단체여행객과 수학여행 단체, 부유층 가족에 중점을 두고 방한객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noma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