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강원 산불 피해 이재민에 매입임대 등 주거지원

연합뉴스2019-04-08
LH, 강원 산불 피해 이재민에 매입임대 등 주거지원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강원 산불로 인한 이재민을 돕기 위해 매입임대주택 등 주거 지원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LH는 지난 주말 자사의 속초연수원을 강원도 산불 피해 이재민을 위한 임시 주거시설로 제공해 7일 저녁에 속초시 임시 대피소에 머물렀던 17가구, 41명이 연수원으로 입소했다.
이재민들은 LH가 제공한 아침식사를 마친 뒤 8일 오전 각자의 일터로 향하는 등 마음의 안정을 되찾고 있다고 LH 측은 전했다.
LH는 이와 함께 산불피해 지역 인근에 보유하고 있는 주택 가운데 강릉시, 동해시 소재에 즉시 지원이 가능한 매입임대주택 180가구를 물색해 이재민의 임시 거처로 제공할 계획이다.
지자체에서 이재민 여부를 확인해서 대상자를 선정해주면 LH가 가족수 등을 고려해 적합한 임대주택을 제공한다.
LH는 또 사전에 입주 가능 여부가 파악된 민간주택에 대해서는 LH가 집주인과 임대차계약을 맺은 뒤 전세임대주택 형태로 이재민에게 재임대할 방침이다.
LH는 피해지역 인근에 추가로 지원 가능한 주택을 신속하게 확보하기 위해 재난 발생 다음날인 5일부터 전세임대주택 물색팀을 만들어 운영중이다.
LH는 지난 2017년 포항 대지진 당시에도 피해자들에게 임대주택을 제공하는 등 주거 지원에 나선 바 있다.
LH 박상우 사장은 "이번 강원 화재 현장에도 긴급 주거대책을 신속하게 추진해 이재민들이 빠른 시일 내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원 산불피해 접수처 붐벼(고성=연합뉴스) 양지웅 기자 = 강원 동해안을 덮친 대형 산불 발생 닷새째인 8일 오후 고성군 토성면 행정복지센터 내 피해신고 접수처에 몰린 주민들이 신고서를 작성하고 있다. 2019.4.8

sms@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