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차병원, 방글라데시서 의료봉사

연합뉴스2017-01-19

분당 차병원, 방글라데시서 의료봉사

분당 차병원 방글라데시 의료봉사단 발대식 사진(앞줄 왼쪽부터) 지훈상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표이사, 이제훈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회장, 김동익 분당 차병원장, 고광현 분당 차병원 대외의료협력실장. (뒷줄 오른쪽 첫번째) 채규영 방글라데시 의료봉사단장.

▲ 분당 차병원(원장 김동익)은 내달 5∼11일 의료환경이 열악한 방글라데시 발루카 지역의 나얀푸르 마을을 찾아 의료봉사 활동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해외 의료봉사는 분당 차병원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이 공동 진행한다.
분당 차병원 해외의료봉사단은 분당 차병원 소아청소년과 채규영 교수를 단장으로 소아청소년과, 산부인과, 가정의학과의 의료진과 간호사 등을 포함하여 총 10명으로 구성되며 의료 혜택을 받지 못하는 현지의 여성 및 아동, 청소년 약 400여 명에 대해 진료할 계획이다.
방글라데시 발루카 지역의 나얀푸르 마을은 열악한 의료환경과 경제적인 어려움, 그리고 기초 의료서비스에 대한 낮은 접근성으로 피부질환, 호흡기질환, 소화기질환, 산부인과질환 등의 고질병을 많이 앓고 있으며, 2014년 5세 미만 사망률은 1천 명당 49.69명, 모성 사망률은 10만 명당 186명에 달한다.
의료봉사단 출발에 앞서 지난 18일 오후 5시 30분에 분당 차병원 김동익 병원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지훈상 대표이사 및 분당 차병원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7 방글라데시 의료봉사단' 발대식을 했다.
분당 차병원 김동익 병원장은 인사말에서 "2017년은 의료사각지대에 놓인 소외계층을 위한 의료봉사를 비롯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우리 사회의 든든한 일원으로 그 역할을 다 하고자 한다"라며 "나눔과 베풂을 실천하며 분당 차병원의 위상을 높여달라"고 당부했다.
채규영 의료봉사단장은 "짧은 시간이지만 현지의 주민들과 아이들의 건강증진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말했다. (연합뉴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