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베트남 하노이 복합쇼핑몰 상반기 착공

연합뉴스2017-01-18
롯데, 베트남 하노이 복합쇼핑몰 상반기 착공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롯데가 베트남 하노이시에서 추진하는 복합쇼핑몰 건설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롯데자산개발은 최근 '롯데몰 하노이' 개발 사업을 위한 현지법인 설립과 토지사용 관련 양수도 계약을 마치고 개발 계획 수립에 들어간다고 18일 밝혔다.
롯데몰 하노이의 사업비는 3천300억 원이며, 올해 상반기 착공해 2020년 완공될 예정이다.
하노이 떠이호구 신도시 상업지구에 들어서는 이 복합쇼핑몰은 7만3천여㎡(2만2천여평) 부지, 연면적 20만여㎡(6만3천여평) 규모로, 쇼핑몰·백화점·마트·시네마 등으로 구성된다.
롯데몰 하노이 인근 하노이 최대 호수 '서호'는 하노이의 주요 관광지로 외국인 관광객도 많이 찾는 곳이다.
김창권 롯데자산개발 대표는 "롯데몰 하노이는 롯데의 복합단지 개발 사업의 경쟁력을 보여주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롯데는 앞서 지난 2014년 9월 베트남 하노이에 해외 첫 초고층 복합빌딩인 '롯데센터 하노이'도 선보였다. 곧 착공되는 롯데몰 하노이와 약 5㎞ 떨어진 이 건물은 지하 5층~지상 65층, 연면적 25만3천여㎡(약 7만6천여 평) 규모의 첨단 인텔리전트 빌딩이다.
롯데센터 하노이에는 롯데백화점·롯데마트·롯데호텔 등이 자리 잡았고, 롯데자산개발이 인텔리전트 오피스와 서비스드 레지던스(Serviced Residence)를 직접 임대해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롯데는 베트남 호찌민에서도 사업비 2조 원을 투입, '에코스마트시티' 개발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호찌민 투티엠 지구 부지 10만㎡(3만여 평)에 조성되는 첨단 신도시 에코스마트시티는 ▲ 백화점·쇼핑몰·시네마 등 복합쇼핑몰 형태의 상업시설 ▲ 호텔·서비스드 레지던스(Serviced Residence)·오피스 등 업무시설 ▲ 아파트 등 주거시설로 구성된다.


롯데몰 하노이 조감도
shk999@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