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C투자증권 "GKL, 파라다이스 시티 영향…목표가↓"

연합뉴스2017-01-18

HMC투자증권 "GKL, 파라다이스 시티 영향…목표가↓"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HMC투자증권은 18일 GKL의 지난해 4분 실적은 양호하겠지만, 올해와 내년 실적은 부진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목표주가를 3만2천원에서 2만8천500원으로 내렸다.
유성만 연구원은 GKL의 지난해 4분기 예상 매출액은 1천49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20.8% 늘고 영업이익은 378억원으로 74.4% 증가해 양호할 것으로 전망했다. 유 연구원은 그러나 "올해 2분기 인천 영종도에 복합리조트 파라다이스 시티가 문을 열면 GKL의 강남 코엑스점, 강북 힐튼점의 초기 실적 잠식이 불가피하다"며 "올해 예상 실적이 2015년 수준으로 감익될 것"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특히 파라다이스 시티가 문을 여는 2분기부터 3분기까지는 상당 부분 경쟁사로 쏠림 현상이 있을 것"이라며 "파라다이스 시티 개장이 GKL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한 뒤 주가 방향이 결정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kaka@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