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특검 결정 이해 어려워…부정한 청탁 없었다"

연합뉴스2017-01-16

삼성 "특검 결정 이해 어려워…부정한 청탁 없었다"

(서울=연합인포맥스) 정선미 기자 = 삼성그룹은 박영수 특별검사팀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구속영장을 청구한 데 대해 이해하기 어렵다는 반응을 내놨다.
삼성그룹은 16일 입장 자료를 통해 "특검의 결정을 이해하기 어렵다"며 "대가를 바라고 지원한 일은 결코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특히, 합병이나 경영권 승계와 관련해 부정한 청탁이 있었다는 특검의 주장은 받아들이기 어렵다"며 "법원에서 잘 판단해 주리라 믿는다"고 덧붙였다.
특검팀은 이날 뇌물 공여와 국회에서의 위증 등 혐의를 적용해 이 부회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smjeong@yna.co.kr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