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페이지

기업뉴스

여수·남양주, 대한상의 인증 '기업하기 좋은 곳'

연합뉴스2019-01-22

여수·남양주, 대한상의 인증 '기업하기 좋은 곳'
박용만 회장, 지자체 직접 방문해 인증서 수여

여수시 기업환경 우수지역 인증(여수=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22일 오전 전남 여수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8년 기업환경 우수지역 인증 수여식에서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오른쪽)이 권오봉 여수시장에게 인증서를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국 228개 지방자치단체의 기업환경을 항목별로 조사한 결과, 여수시는 기업 체감도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minu21@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전남 여수시와 경기 남양주시가 경제계로부터 '기업환경 우수 지역'으로 인증받았다.
대한상의는 22일 박용만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여수시청과 남양주시청에서 각각 '2018년 기업환경 우수 지역 인증 수여식'을 열고 인증서와 인증 현판을 각각 전달했다고 밝혔다.
기업환경 우수 지역은 전국 228개 지방자치단체의 기업환경을 항목별로 조사한 결과를 토대로 선정된다. 지자체 행정서비스에 대한 기업들의 만족도를 나타내는 '기업 체감도'와 지자체의 기업활동 관련 조례와 규칙 등을 분석하는 '경제활동 친화성' 등 2개 부문으로 구성된다.
이번 평가에서는 여수시가 기업 체감도 부문에서, 남양주시가 경제활동 친화성 부문에서 각각 1위를 차지했다.
여수시는 1년 전 조사 때는 기업 체감도 평가에서 100위권에 머물렀으나 정부 부처, 전남도 등과 협업해 기업 공장 부지 확보를 지원하고 2조6천억원 규모의 산업단지 시설 투자를 유치하는 등 지역 맞춤형 규제 개혁의 모범으로 인정받아 1위로 수직 상승했다.

최근 4년간 경제활동 친화성 평가에서 꾸준히 상위권을 지켜온 남양주시는 이번 평가에서는 10개 항목 가운데 무려 6개 부문에서 만점을 기록했다. 산업단지 입주 업종 확대, 무료 전문가 상담 서비스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3기 신도시 입지로 선정된 곳이기도 하다.
아울러 전년보다 환경 개선 성적이 가장 탁월했던 세종특별자치시와 경기도 안성시는 '개선 인증'을 받았다.
이날 직접 여수와 남양주를 잇따라 방문해 인증서를 수여한 박용만 상의 회장은 "각종 규제에 부담을 호소하는 기업들이 많은 상황을 바꿔보고자 2014년에 사업을 시작해 올해 5년째를 맞았다"면서 "기대보다 많은 지자체에서 관심을 두고 노력해준 덕분에 많은 개선이 이뤄졌다"고 평가했다.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